회전의자쇼핑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슈퍼주니어 조회 6회 작성일 2021-10-25 10:04:04 댓글 0

본문

가요무대 - 1966年 회전의자 - 김용만.20170911

1966年 회전의자 - 김용만.
KBS1 TV 가요무대|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됩니다.
이성호 : 회식 시 일창하면.. . ^^ 모두 즐거웠던 추억!
Dynamic N : 억울하면 출세를하라 가 가장 와닿네요
Min Hwan Ahn : 시람없어 비워둔 자리는 없다.. 명언이다
이동현 : 이 노래 많이 불렀어요
bandodgers : 성공해야된다~^^

주현미 - 회전의자 (1965)

노래 이야기

60년대는 라디오의 보급이 활발해지고 텔레비젼 방송이 처음으로 시작된 시기입니다.
1961년 최초의 민간상업방송인 문화방송이 부산에서 개국하기 전만 해도 한국의 '방송'이라는 것은 KBS 라디오 하나뿐이었지요. 1956년 최초의 텔레비젼 방송이었던 대한방송이 있기는 했지만 61년에 화재로 인해 역사 속으로 자취를 감추게 됩니다.

MBC 라디오가 방송을 시작한 이후 TBC(동양방송), DBS(동아방송) 등의 라디오 방송국이 생겨났습니다.
텔레비젼이 대중적으로 널리 보급되기 전, 각 라디오 방송국에서는 '라디오 드라마'라는 새로운 형태의 재미거리를 만들어 냈는데요. 지루했던 뉴스 대신에 청취자들을 매일 라디오 앞에 불러모이게 만드는 일등공신이 되었습니다.

그렇게 1965년 '회전의자'라는 라디오 드라마가 탄생하게 됩니다.
'잘 살아 보세'라는 범국가적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모두가 '출세'를 꿈꾸던 시기, '억울하면 출세하라.'라는 말을 유행어로 만든 작품이지요.
사회적 부조리를 풍자하면서 많은 이들에게 자수성가의 꿈을 심어주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노래가 지금 발표되었다면 사람들의 반응이 어땠을까요?
소위 '갑질'이 큰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지금으로서는 상상하기 힘들지만, 대중예술은 늘 그 시대적 배경을 안고 있기에 당시로서는 흥겹게 이 노래를 따라부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라디오 드라마 '회전의자'의 주제곡은 김용만 선배님이 맡아 부르셨습니다.
1933년생이시니 올해로 벌써 87세가 되셨네요. 1953년 '남원의 애수'로 데뷔하신 이후 오늘까지도 무대에서 쉼없이 노래하고 계시는 모습을 볼 때마다 존경스럽고 가슴이 뭉클해집니다. SP 레코드 시절부터 시작해 LP판, 카세트 테이프, CD 녹음 시대까지 그야말로 우리 대중가요의 살아있는 역사라 해도 과언이 아닐 듯 싶습니다.

여하튼 라디오 드라마는 큰 인기를 끌었고, 주제가 또한 더 큰 인기를 얻게 됩니다.
심지어 이듬해인 1966년에는 동명의 영화로 제작되어 작년에 작고하신 신성일 선생님이 주연으로 등장하시게 되지요.

"빙글빙글 도는의자 회전 의자에
임자가 따로 있나 앉으면 주인인데
사람 없어 비워 둔 의자는 없더라
사랑도 젊음도 마음까지도
가는 길이 험하다고밟아버렸다
아, 억울하면 출세하라 출세를 하라

돌아가는 의자에 회전 의자에
과장이 따로 있나 앉으면 과장인데
볼 때마다 앉을 자린 비어 있더라
잃어버린 사랑을 찾아보자고
밟아버린 젊은 꿈을 즐겨보자고
아, 억울해서 출세했다 출세를 했다"

라디오 드라마의 작가였던 신봉승 선생님이 가사를 썼고 하기송 선생님이 곡을 붙였습니다. 하기송 선생님의 본명은 한정남으로 작곡가이자 가수, 또한 도미도레코드를 창립한 한복남 선생님의 장남이십니다.

김용만 선배님 특유의 익살과 웃음은 이 노래와 완벽하게 맞아 떨어졌고 장난기 가득한 무대매너는 많은 사람들을 즐겁게 했습니다. '회전의자'를 따라 부르다 보면 재미있는 가사와 흥겨운 리듬에 저절로 어깨를 들썩거리게 됩니다.
정연 : 선생님의 율동과 신나는 노래가 합쳐지니 기분도 좋고 저도 저절로 율동이 나오네요❤️ 역시 노래는 선생님이 부르셔야 감칠맛 있고 좋은거 같아요 항상 사랑하고 감사합니다
주혜 : 회전의자는 간주 부분이 신나고 중독성 있는것 같아요! 요즘 이 노래에 빠져서 자주 듣고 있어요 그리고 선생님이 노래를 너무 즐겁게 부르셔서 저도 같이 흥이나고 정말 행복한 기분이에요!! 힘들때마다 이 영상 봐야겠어요ㅠㅠ선생님 진짜 사랑합니다
황의범 : 와~~~
설 날 아침에 듣는 주현미님의 회전의자~
행복충전 최고입니다
가볍게 툭툭 던지는 정확한 가사에 신나는 율동은 온 국민의 기분을 들뜨게 합니다
주현미님의 세월은 이대로 멈춰서 늘 지금처럼 모두가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박영주 : 참 좋을 때... 참 좋은 목소리...
아낌없이 이렇게 남겨 놓으니 얼마나 좋아요~~~.
감사합니다.
님의 목에서 흘러나오는 소리는 그냥 노래가 아니랍니다.
mi kyung : 희망찬 새해처럼 오늘따라 왠지 현미님 목소리도 힘차게 들리네요!! 희망찬 기운 불어넣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흔들의자" 재밌고 흥겹네요^^
현미님~
주현미tv 힘차게 2019년도 달려보아염~^^
힘껏 응원하겠습니다. 화이팅!!

스타벅스 매장에서 쓰는 의자나 테이블을 팔아 보고 싶으세요? 진짜 스타벅스 가구의 제조사를 공개합니다!

#스타벅스매장의자 #스타벅스소파 #스타벅스테이블

나처럼 스타벅스를 많이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사무실이나 거실 인테리어를 스타벅스처럼 꾸미고 싶은 사람들이 있을 것이다. 왠지 스벅에서 집중이 더 잘되는 나같은 사람을 위해 어디에서도 찾을수 없는 스타벅스 가구들의 제조사 정보를 세계최초로 공유해 본다. 참고로 구글링해도 안나온다. 아님말고. ㅎㅎ

우선 소파는 Gainwell이라는 힐튼, 하야트, 반얀트리 등의 호텔에 가구를 전문적으로 납품하는 중국회사 제품을 사용하고 있고 테이블은 Federal Furniture라고 주로 맥도날드, 파파존스 등의 요식업 글로벌 프랜차이즈에 납품하는 말레이시아 회사 제품과 국내 가구 제조사인 Furnimass의 주문 제작 제품인 호두 원목 테이블과 우드슬랩 테이블을 쓰고 있다.

그리고 의자는 ADAL이라는 일본 브랜드의 원목의자를 주로 쓰고 리저브 매장에는 TON이라는 체코 의자 브랜드를 많이 사용한다. 이 외에도 국내 퍼니매스 의자도 소량 사용하고 이태리에서 활동하는 YUHSIEN 스튜디오 등의 유명 디자이너들과 협업해서 제작한 가구들을 독자적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국가마다 또는 용도마다 조금씩 다른 디자이너 브랜드 제품들을 주문제작해 사용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스타벅스에서 사용하는 가구의 공통점은 원목이라는 건데 그중에서도 솔리드 하드 타입의 오크(참나무)나 버치(자작나무) 또는 월넛(호두나무)을 주로 사용한다. 기본적으로 의자한개의 가격은 20~30만원 정도이고 원형 테이블도 사이즈에 따라 20~40만원, 대형 우드슬랩 테이블은 사이즈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뉴송은 대략 80~120정도, 월넛의 경우 대략 150~300만원 정도로 예상된다.

끝으로 비슷한 카피제품도 인기가 많은데 바로 사진에 있는 1인용 스벅소파 또한 GAINWELL에서 대량으로 주문하는거라 30~40만원 수준이 될 것 같다. 일반적으로 개인 카페들의 경우 5~10만원 사이의 의자를 사용하고 테이블이 10~20만원 인것에 비하면 대부분의 가구들을 약 2~3배 정도 비싼 가구들을 사용하는 셈이라 당연히 품질이 월등히 좋다.
이유진 : ADAL의자를 구매하고 싶은데 검색해도 나오질 않아서요ㅠㅠ구매하는 루트가 어떻게 될까요?
까미노 : 개인적으로 1인 쇼파를 구매하고싶은데... 살 수 있는 곳이 없네요..
도루코드루와드루와 : 우키.오창영.호호브라더스.영종언니 이분들 행복하게 잘지내시나요?
온유ONYU :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주식꿈나무 김칫독 개미 :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회전의자쇼핑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7,093건 8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wsi.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